소개
공지사항.소식마당
자료마당
노동상담.일정
보도자료 참여마당 현장투쟁
공지사항
지역별 소식
택시관련 소식 및 뉴스
투쟁과 쟁점

NEWS
공지사항.소식마당
공지사항
지역별 소식
택시관련 소식 및 뉴스
투쟁과 쟁점
문의메일 : Mail to admin
팩스 : 063-247-0081
- 2020. 1. 1.부터 일정금액의 사납금. 기준금을 정하여 수납.납부.강요하는 행위는 불법입니다.(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제21조 1항, 제26조 2항 / 택시 월급제 법)

공지사항.소식마당 > 택시관련 소식 및 뉴스
 택시관련 소식 및 뉴스
거리두기 빅데이터 보니…택시호출·대중교통 이용 감소 
https://www.asiae.co.kr/article/2020090811435610303   거리두기 빅데이터 보니…택시호출·대중교통 이용 감소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정부와 방역당국이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지난달 중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를 전국에 2단계로 격상하고, 수도권에는 이보다 높은 2.5단계를 시행한 효과가 빅데이터를 통해 드러나고 있다. 모바일을 통한 택시 호출 횟수나 휴대전화 기지국 정보를 분석한 국민 이동량, 대중교통 이용 건수, 전국 고속도로 ..  교선국2020-09-09  9
"근무시간 깎아 최저임금도 안줘" 충주 법인택시 편법운영 주.. 
https://www.news1.kr/articles/?4053158   "근무시간 깎아 최저임금도 안줘" 충주 법인택시 편법운영 주장   9일 충북지역 5개 법인 택시 업체가 근무시간을 단축하는 방법으로 최저임금에 미달하는 임금을 지급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민주노총 집회 모습..2020.9.9/© 뉴스1 충북 충주지역 5개 법인택시 업체가 근무시간을 깎는 방법으로 최저임금에 미달하는 임금을 지급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9일 '안전하고 친절한 택시만들기 충주시민연대'와 민주노총 공공운수사..  교선국2020-09-09  11
정읍 택시노동자는 왜 두 달 넘게 천막농성을 하나 
http://www.labor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66434   정읍 택시노동자는 왜 두 달 넘게 천막농성을 하나   ▲ 공공운수노조 택시지부 전북 정읍시가 추진하는 택시 감차정책이 노조파괴 수단으로 악용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됐다. 7일 공공운수노조 택시지부 전북지회(지회장 이영구)는 “정읍시가 올해 상반기에만 60대, 내년까지 일반(법인)택시 100대를 감차하겠다고 한다”며 “전액관리제 시행을 요구하는 노조를 탄압하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지회는 “감차..  교선국2020-09-08  11
경산시 대림택시 노조 사업주 노동자 폭행 엄중 처벌 해 주세요 
http://news.tf.co.kr/read/national/1811043.htm   경산시 대림택시 노조 사업주 노동자 폭행 엄중 처벌 해 주세요   "피해 노동자, 수치.모욕.좌절감 불면증 어지러움 장신과 치료 받고 있다"[더팩트ㅣ대구=오주섭기자] 경북 경산시 (주)대림택시 노동조합은 4일 대구노동청앞에서 노동자를 폭행하고 부당노동행위를 자행한 사업주를 엄정 처벌 해 달라며 기자회견을 열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택시지부 대림택시 분회는 또 사측이 벌인 수개월 동안 무소불위의 노동행위에 대해 조사..  교선국2020-09-04  14
"택시기사 '결근=연차휴가 사용' 처리는 근로기준법 위반" 
https://news.v.daum.net/v/20200731070712711?fbclid=IwAR0L5CuS3VPJhxAiVtFUhfeUA0tPsTJUV3Yr6flqiAdFlXfDuMeimBjUtYQ   "택시기사 '결근=연차휴가 사용' 처리는 근로기준법 위반"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운전기사가 하루 운송수입금 중 회사에 일정액을 내고 나머지를 갖는 이른바 사납금제를 적용하는 택시업체에서 운전기사 결근을 연차유급휴가 사용으로 처리해 연차휴가 수당을 주지 않는 행태에 대해 법원이 제동을 걸었다. 31일 법조계에 따르면 최근 대전지법 형사9단독 이정훈 ..  교선국2020-09-02  20
부산 택시 노사 올해 임금협정 다시 체결 
http://www.gyotongn.com/news/articleView.html?idxno=318456   부산 택시 노사 올해 임금협정 다시 체결   전액관리제 기반 임금협정전액관리제에 부정적인 운전자 호응도가 관건[교통신문 윤영근 기자] [부산] 부산지역 택시 노사의 올해 임금협정이 다시 체결됐다. 부산택시조합과 전국택시산업노조 부산지역본부는 지난 24일 택시조합 회의실에서 노사교섭을 갖고 ‘2020년 임금협정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임금협정은 올해 1월 체결한 임금협정에 대해 노동청이 유사 사납금제 등을 이유..  교선국2020-08-28  16
“임금체불 일삼는 정읍택시 사업주 처벌해야” 
http://sjbnews.com/news/news.php?number=692288   “임금체불 일삼는 정읍택시 사업주 처벌해야”       정읍택시노동자들이 폭염 속에서 열사병으로 응급실에 실려 가면서도 정읍시청 앞에 철야 농성 중이다. 이유는 정읍택시 사업주의 상습적 임금체불, 취업규칙 불법 변경해 조합원 해고에 대한 투쟁이다. 농성투쟁에 돌입한지 52일째다.노동자들은 정읍택시 사업주가 전체조합원에 대해 2019년 8월분부터 현재까지 임금을 상습적으로 체불하고 있으며, 총 체불임금액 1억 3000여..  교선국2020-08-28  15
코로나19로 승객 감소…버스·택시 9월부터 '차령 1년 연장' 
https://newsis.com/view/?id=NISX20200824_0001139970&cID=10401&pID=10400   코로나19로 승객 감소…버스·택시 9월부터 '차령 1년 연장'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승객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버스·택시 업계를 위해 차령(운행연한)을 1년 연장하는 방안을 내달 시행한다.    2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9월부터 내년 6월까지 차령 기간이 만료하는 버스와 택시에 대해 1년을 차령에 산입하지 않는 ..  교선국2020-08-24  13
서울 택시, 1만1700대 남아돌아…감차 착수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200824000265   서울 택시, 1만1700대 남아돌아…감차 착수   [헤럴드경제=한지숙 기자] 서울시가 총 1만1700에 이르는 공급 과잉 택시를 줄이기로 하고, 감차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24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는 다음달 초 제1차 택시 감차위원회를 열어 2020~2024년 연도별 감차계획과 보상 방안 등을 논의한다. 시에 따르면 제4차 총량제(2020~2024) 용역 결과 서울에서 줄어야 할 택시는 모두 1만1687대에 이른다. 국토교통부의 ‘택시 사업구역..  교선국2020-08-24  14
"기사 권익 보장한다더니"…택시 병폐 답습하는 카카오 
https://www.ebn.co.kr/news/view/1447551/?sc=Daum   "기사 권익 보장한다더니"…택시 병폐 답습하는 카카오   "카카오가 처음 약속을 저버리고 택시회사의 병폐 답습을 방관, 묵인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영업은 갈수록 힘들어지는데 이런 상황을 무시한 채 이익만 올리려는 무책임한 태도예요."   카카오모빌리티가 지난해 인수한 진화택시에서 최근까지 '카카오 T 블루'를 운행해온 택시기사 이모씨의 말이다.   이씨가 소속돼 있던 진화택시는 카카오가 택시 가맹사업을 위해..  교선국2020-08-21  11
   [1] [2] [3] [4] [5] [6] [7] [8] [9] 10   
제목 내용 이름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택시지부]
[150-815]서울시 영등포구 대림로 183 철노회관 3층 공공운수 택시지부 / 전북 전주시 덕진구 장재안길 25
sam230230230@hanmail.net   총무국장:010-3319-1716   지부장:010-2352-6633   정책위원회:010-9163-2355 .  
전화 : 010-9163-2355   FAX :  063-247-0081   
Copyright ⓒ 2022 KPTU TAXI NO COPYRIGHT! JUST COPYLEFT!
이 홈페이지의 내용은 출처를 밝히는 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Mail to admin